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
뉴스 > 문화

민들레홀씨? 강아지풀? 털 송송한 강아지 눈길

 인스타그램 @2.25mm

 

[노트펫] 털이 송송 서 있는 강아지 사진이 SNS에서 화제가 됐다.

 

지난 23일 오전 SNS에 '출근길에 번개 맞은 강아지각'이라는 설명과 함께 올라온 사진.

 

인스타그램 @2.25mm

 

사진 속 강아지는 머리부터 발 끝까지 잔털이 송송 서 있다.

 

마치 온몸에 정전기가 일어난 듯한 착각을 하게 만든다. 최근 비가 자주 오는 바람에 이런 설명이 붙었다.  

 

인스타그램 @2.25mm

 

경기도 평택시에 사는 선희씨. 이날 출근길에 이 강아지와 마주쳤다.

 

동네 아주머니가 마트를 들르면서 잠시 바깥에 둔 강아지의 모습이다.

 

 

이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"민들레 홀씨 같다. 불면 날아갈 듯하다" "강아지풀 같다"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.

 

태어날 때부터 이렇게 털이 자라는 이중모를 가졌거나 털갈이 중인 강아지로 보인다. 

김세형 기자 eurio@inbnet.co.kr

목록

회원 댓글 1건

  • 2018/06/13 03:13:45
    바람금지

    답글 0

  • 비글
  • 불테리어
  • 오렌지냥이
  • 프렌치불독
코멘트 작성
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.
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

스티커댓글

[0/300자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