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
뉴스 > 해외

반려견 차에서 버리다 딱 걸린..

 

[노트펫] 차에서 반려견을 길에 버린 뒤 도주한 한 미국인 남성이 경찰이 설치해 놓은 CCTV에 덜미를 잡혔다.

 

미국 방송사 폭스4 뉴스는 텍사스 주 댈러스 시의 한 도로에서 반려견을 버리고 간 남성의 동영상을 지난 13일(현지 시간) 공개했다.

 

영상은 지난 8월 찍힌 것으로 노년의 한 남성이 도로 옆 길가에 차를 세우더니 태연스럽게 개를 내리게 한다. 그리곤 귀찮다는 듯 개를 길섶으로 몬 뒤 자신만 차를 타고 가버린다.

 

자신의 1살된 반려견을 버리는 장면이 그대로 담긴 것이다.

 

경찰 측에 따르면 이 장소는 댈러스에서 많은 이들이 개를 버려온 곳이다. 항의가 거세지면서 골머리를 앓던 경찰이 CCTV를 설치했고, 이 남성이 첫번째로 덜미가 잡혔다.

 

CCTV를 확인한 경찰은 구속영장을 발부했으며 이 남성은 댈러스 카운티 교도소에 동물학대 혐의로 수감됐다. 개를 버린 죄로 수감되기는 첫번째라는 설명이다.

 

폭스4 뉴스는 그가 유기했던 강아지가 동물보호단체로 넘겨진 뒤 현재는 새 가족을 찾아 입양된 상태라고 설명했다.

 

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유기한 남성이 체포된 것을 반기는 한편, "강아지가 금방 새로운 가족을 찾게 돼서 정말 다행"이라며 버려졌던 강아지에 대한 안쓰러움을 표현했다.

 

 

 

안정연 기자 anjy41@inbnet.co.kr

목록

회원 댓글 0건

  • 비글
  • 불테리어
  • 오렌지냥이
  • 프렌치불독
코멘트 작성
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.
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

스티커댓글

[0/300자]